“색소성 자반증은
혈관이 약해져서 생기며,
전신으로 번질 수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

“색소성 자반증은 혈관이 약해져서 생기며,
전신으로 번질 수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

색소성 자반증(=모세혈관염)이란?

색소성 자반증은 주로 팔과 다리에 붉은 반점이 생기는 자반증입니다. 피부 쪽에 분포해 있는 모세혈관에 염증이 생겨 혈액이 혈관 밖으로 빠져나가면서 자반이 생긴 질환으로, 빠져나간 혈액이 다시 흡수되는 과정에서 영구적인 색소 침착을 남기게 된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모세혈관의 취약성, 약물 복용(진통제, 항생제, 당뇨약), 전신 질환(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간 질환, 갑상선 기능 장애) 등 다양한 요인이 발병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어떻게 진단되나요?

색소성 자반증은 신장을 침범할 우려가 없으므로 소변검사가 필요하지 않으며, 혈액검사에서도 문제가 발견되는 사례는 드뭅니다. 따라서 색소성 자반증은 육안으로 보이는 특징적인 자반 모양과 색소 침착 양상을 통해 진단이 이뤄집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일반적으로 작은 자반들이 여러 개 모여서 넓은 판을 형성하며, 자반 뒤로 갈색의 색소 침착을 남긴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자반 이외에 다른 증상은 나타나지 않으나, 간혹 가려움, 진물 같은 습진 양상이 동반될 수도 있습니다.

자반이 모여 나타나는 양상

색소 침착이 남는 특징

같은 색소성 자반증이라고 하더라도 셈베르그병, 혈관 확장성 환상 자반병, 색소성 자반증성 태선양 피부염, 태선양 구진, 습진 모양 자색반 등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색소성 자반증의 정확한 진단에는 숙련된 경험이 필수적입니다.

전형적인 셈베르그 양상

전형적인 마요키 양상

색소성 자반증, 어떤 사람에게 잘 생기나요?

색소성 자반증은 대부분 성인에서 처음 나타납니다.

색소성 자반증의 종류 중 고리 모양으로 비교적 연한 반점이 생기는 마요키 양상은 주로 20~30대 여성에게 나타나며, 점상출혈이 모여 짙은 얼룩을 형성하는 셈베르그 양상은 주로 40~50대에서 나타납니다.

색소성 자반증의 발병 원인이 성인병인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간 질환과 관련되어 있다는 점에서도 어린 아이보다 성인에게 발병될 가능성이 높은 편입니다. 또한 성인병이 오랜 기간 지속되는 것처럼 성인에게 색소성 자반증이 발병하면 역시 오랜 기간 진행되어 만성화된 상태로 병원을 찾는 사례가 많습니다.

색소성 자반증 치료 전

색소성 자반증 치료 후

아이들에게서 색소성 자반증이 생기면 피부 재생력이 좋기 때문에 색소 침착이 남더라도 자라면서 사라지는 경우가 많지만, 성인은 자반이 반복적으로 재발하면서 영구적인 색소 침착이 남을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색소성 자반증(=모세혈관염)이란?

색소성 자반증은 주로 팔과 다리에 붉은 반점이 생기는 자반증입니다. 피부 쪽에 분포해 있는 모세혈관에 염증이 생겨 혈액이 혈관 밖으로 빠져나가면서 자반이 생긴 질환으로, 빠져나간 혈액이 다시 흡수되는 과정에서 영구적인 색소 침착을 남기게 된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모세혈관의 취약성, 약물 복용(진통제, 항생제, 당뇨약), 전신 질환(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간 질환, 갑상선 기능 장애) 등 다양한 요인이 발병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어떻게 진단되나요?

 색소성 자반증은 신장을 침범할 우려가 없으므로 소변검사가 필요하지 않으며, 혈액검사에서도 문제가 발견되는 사례는 드뭅니다.

따라서 색소성 자반증은 육안으로 보이는 특징적인 자반 모양과 색소 침착 양상을 통해 진단이 이뤄집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일반적으로 작은 자반들이 여러 개 모여서 넓은 판을 형성하며, 자반 뒤로 갈색의 색소 침착을 남긴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자반 이외에 다른 증상은 나타나지 않으나, 간혹 가려움, 진물 같은 습진 양상이 동반될 수도 있습니다.

자반이 모여 나타나는 색소성 자반증

색소성 자반증으로 인한 색소 침착

같은 색소성 자반증이라고 하더라도 셈베르그병, 혈관 확장성 환상 자반병, 색소성 자반증성 태선양 피부염, 태선양 구진, 습진 모양 자색반 등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색소성 자반증의 정확한 진단에는 숙련된 경험이 필수적입니다.

전형적인 셈베르그 양상

전형적인 마요키 양상

색소성 자반증, 어떤 사람에게 잘 생기나요?

색소성 자반증은 대부분 성인에서 처음 나타납니다.

색소성 자반증의 종류 중 고리 모양으로 비교적 연한 반점이 생기는 마요키 양상은 주로 20~30대 여성에게 나타나며,
점상출혈이 모여 짙은 얼룩을 형성하는 셈베르그 양상은 주로 40~50대에서 나타납니다.

색소성 자반증의 발병 원인이 성인병인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간 질환과 관련되어 있다는 점에서도 어린 아이보다 성인에게 발병될 가능성이 높은 편입니다.
또한 성인병이 오랜 기간 지속되는 것처럼 성인에게 색소성 자반증이 발병하면 역시 오랜 기간 진행되어 만성화된 상태로 병원을 찾는 사례가 많습니다.

색소성 자반증 치료 전

색소성 자반증 치료 후

아이들에게서 색소성 자반증이 생기면 피부 재생력이 좋기 때문에 색소 침착이 남더라도 자라면서 사라지는 경우가 많지만,

성인은 자반이 반복적으로 재발하면서 영구적인 색소 침착이 남을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색소성 자반증, 반드시 치료해야 되는 이유

❶ 전신으로 퍼지게 됩니다.

팔까지 퍼진 사례

얼굴까지 퍼진 사례

상체 전반으로 퍼진 사례

하체 전반으로 퍼진 사례

처음에는 발목에서 가볍게 시작된 증상이었다 하더라도 적절한 치료가 없다면 계속해서 자반의 개수와 나타나는 범위가 증가하게 됩니다. 처음에는 어디에 긁혔나 싶을 정도로 작은 반점에서 시작해서, 발목, 종아리로 번지다가 위로 올라오게 되면 배나 등, 팔, 심하면 얼굴과 목까지 증상이 보이게 됩니다. 이렇게 번진 자반증은 치료 기간도 오래 걸리고, 자반이 올라온 자리에 색소 침착이 넓게 남을 가능성이 높아지게 됩니다.

❷ 반복적으로 재발하면서 만성화될 수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오랜 기간 계속 재발한다고 하여 ‘만성 색소성 자반병’이라고 불립니다. 자반 이외에 특별한 불편감이 없어 오랜 기간 방치하시다가 병원을 찾게 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하지만 발병 3-6개월 이후부터는 만성화가 어느 정도 진행된 상태로, 부위가 넓어지고 색소 침착도 오래 남을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영구적인 색소 침착을 남깁니다.

색소성 자반증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부분은 역시 영구적인 색소 침착입니다. 자반이 사라진 자리에 헤모시데린(Hemosiderin)이라는 성분이 남으면서 갈색의 색소 침착이 생기는데, 한 번 자리 잡게 되면 영구적으로 사라지지 않는 것이 일반적인 경과입니다. 색소성 자반증으로 통증 등의 불편함을 느끼는 것은 아니다 보니 간혹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오래 방치하는 일이 많습니다. 결국 전신에 자반이 퍼지거나 자반이 여러 번 오르내려 색소 침착이 굉장히 진해진 채 병원을 찾게 되는데, 이 상황에서는 처음 증상이 나타났을 때보다 평균적인 치료 기간이 길어지게 되며 영구적인 색소 침착이 남게 될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색소성 자반증 치료를 만성화되기 전인, 처음 증상이 나타난 후 3-6개월 이내(골든타임)에 받게 되면 상황이 훨씬 좋아집니다.

자반이 여러 번 오르내린 상태가 아니므로 색소 침착이 진하게 남게 될 가능성이 적으며

치료 기간도 대부분 3개월 이내로, 만성화된 색소성 자반증의 치료에 필요한 시간보다 훨씬 짧은 편입니다.


다만 이미 색소성 자반증이 만성화되었다고 하더라도 치료는 가능한 빠르게 시작하셔야 합니다.

진행 중인 자반증은 적절한 치료가 되지 않는다면 앞으로도 여러 번 오르내리면서 지금보다 더욱 진한 색소 침착을 남길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더 이상 지체하지 마시고 근본적인 치료를 통해 자반 발생과 색소 침착을 확실하게 멈추어야 합니다.

색소성 자반증 치료 방법

색소성 자반증 치료 효과를 입증한 국내 유일의 특허한약 ‘색소자로탕’으로 치료합니다.


특허한약 ‘색소자로탕’의 핵심 약재 3가지
작약의 우수한 염증 및 면역 조절 효과
작약의 우수한 염증 및 면역 조절 효과

출처논문 : Sun, Yue, et al. "Paeoniflorin inhibits skin lesions in imiquimod-induced psoriasis-like mice by downregulating inflammation."

International immunopharmacology 24.2 (2015): 392-399.

1. 작약

작약은 혈액을 풍부하게 하며(養血), 지혈 작용이 있는 약재입니다. 약리 성분인 paeoniflorin은 소염, 관상 혈관 확장 등의 효과가 있습니다.
최근 논문에서는 작약이 염증 반응을 억제하며, 면역 세포의 기능을 조절하여 자가 면역질환에 효과적임이 밝혀지기도 했습니다.

2. 연교

연교는 소염, 해독에 효과가 있는 약재입니다. 최근 연구에서는 연교가 강력한 항염증 효과로 염증 질환의 치료에 이용될 수 있음이 밝혀졌습니다.
특히 혈관의 염증을 악화시킬 수 있는 전염증성 사이토카인 (IL-1, IL-6, TNF알파)을 유의적으로 감소시킨다고 보고되었습니다.

3. 황기

황기는 기운을 보충하고(補氣) 피부의 기능을 회복(固表)시킵니다. 특히 혈관의 염증 반응을 감소시키고, 세포 주기를 진행시키며,
손상된 상피세포와 혈관을 재생시켜 빠르게 회복하는 작용이 있다고 보고되었습니다. 자반증의 재발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는 약재입니다.

(본원에서 사용하는 한약재는 대한민국 약전 한약규격 등 엄격한 국가품질관리 기준을 거친 약재입니다.
일반 시중의 약재는 성분 및 효능이 이와 상이하며, 안전성 또한 확보되지 않아 임의적인 오용시 큰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전후 사진은 동경한의원에 실제 내원하신 환자분의 사례로, 동일 조건에서 일체의 보정 없이 촬영된 원본 사진을 환자분의 동의 하에 게시하였음을 알려 드립니다.


사진촬영일 및 실제 한약 복용 기간 : 2017.11.25 ~ 2018.08.13 [9개월]


모든 치료는 환자분의 개인 체질, 건강 상태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므로, 의료 기관에 방문하시어 진료를 받아보시기를 권장드립니다.)

색소성 자반증,
반드시 치료해야 되는 이유

❶ 전신으로 퍼지게 됩니다.

처음에는 발목에서 가볍게 시작된 증상이었다 하더라도 적절한 치료가 없다면 계속해서 자반의 개수와 나타나는 범위가 증가하게 됩니다. 처음에는 어디에 긁혔나 싶을 정도로 작은 반점에서 시작해서 발목, 종아리로 번지다가 위로 올라오게 되면 배나 등, 팔, 심하면 얼굴과 목까지 증상이 보이게 됩니다. 이렇게 번진 자반증은 치료 기간도 오래 걸리고, 자반이 올라온 자리에 색소 침착이 넓게 남을 가능성이 높아지게 됩니다.

❷ 반복적으로 재발하면서 만성화될 수 있습니다.

색소성 자반증은 오랜 기간 계속 재발한다고 하여 ‘만성 색소성 자반병’이라고 불립니다. 자반 이외에 특별한 불편감이 없어 오랜 기간 방치하시다가 병원을 찾게 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하지만 발병 3-6개월 이후부터는 만성화가 어느 정도 진행된 상태로, 부위가 넓어지고 색소 침착도 오래 남을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❸ 영구적인 색소 침착을 남깁니다.

색소성 자반증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부분은 역시 영구적인 색소 침착입니다. 자반이 사라진 자리에 헤모시데린(Hemosiderin)이라는 성분이 남으면서 갈색의 색소 침착이 생기는데, 한 번 자리 잡게 되면 영구적으로 사라지지 않는 것이 일반적인 경과입니다. 색소성 자반증으로 통증 등의 불편함을 느끼는 것은 아니다 보니 간혹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오래 방치하는 일이 많습니다. 결국 전신에 자반이 퍼지거나 자반이 여러 번 오르내려 색소 침착이 굉장히 진해진 채 병원을 찾게 되는데, 이 상황에서는 처음 증상이 나타났을 때보다 평균적인 치료 기간이 길어지게 되며 영구적인 색소 침착이 남게 될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색소성 자반증의 치료를 만성화되기 전인,

처음 증상이 나타난 후 3-6개월 이내(골든타임)에

받게 되면 상황은 훨씬 좋아집니다.

자반이 여러 번 오르내린 상태가 아니므로

색소 침착이 진하게 남게 될 가능성이 적으며

치료 기간도 대부분 3개월 이내로,

만성화된 색소성 자반증의 치료에 필요한 시간보다

훨씬 짧은 편입니다.


다만 이미 색소성 자반증이 만성화되었다고 하더라도

치료는 가능한 빠르게 시작하셔야 합니다.

진행 중인 자반증은 적절한 치료가 되지 않는다면

앞으로도 여러 번 오르내리면서

지금보다 더욱 진한 색소 침착을 남길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더 이상 지체하지 마시고

근본적인 치료를 통해

자반 발생과 색소 침착을 확실하게 멈추어야 합니다.

색소성 자반증 치료 방법

색소성 자반증 치료 효과를 입증한
국내 유일의 특허한약 '색소자로탕'으로 치료합니다.


특허한약 '색소자로탕'의 핵심 약재 3가지
작약의 우수한 염증 및 면역 조절 효과
작약의 우수한 염증 및 면역 조절 효과

출처논문 : Sun, Yue, et al. "Paeoniflorin inhibits skin lesions in imiquimod-induced psoriasis-like mice by downregulating inflammation." International immunopharmacology 24.2 (2015): 392-399.

1. 작약

작약은 혈액을 풍부하게 하며(養血), 지혈 작용이 있는 약재입니다. 약리 성분인 paeoniflorin은 소염, 관상 혈관 확장 등의 효과가 있습니다. 최근 논문에서는 작약이 염증 반응을 억제하며, 면역 세포의 기능을 조절하여 자가 면역질환에 효과적임이 밝혀지기도 했습니다.

2. 연교

연교는 소염, 해독에 효과가 있는 약재입니다. 최근 연구에서는 연교가 강력한 항염증 효과로 염증 질환의 치료에 이용될 수 있음이 밝혀졌습니다. 특히 혈관의 염증을 악화시킬 수 있는 전염증성 사이토카인 (IL-1, IL-6, TNF알파)을 유의적으로 감소시킨다고 보고되었습니다

3. 황기

황기는 기운을 보충하고(補氣) 피부의 기능을 회복(固表)시킵니다. 특히 혈관의 염증 반응을 감소시키고, 세포 주기를 진행시키며, 손상된 상피세포와 혈관을 재생시켜 빠르게 회복하는 작용이 있다고 보고되었습니다. 자반증의 재발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는 약재입니다.

(본원에서 사용하는 한약재는 대한민국 약전 한약규격 등
엄격한 국가품질관리 기준을 거친 약재입니다.
일반 시중의 약재는 성분 및 효능이 이와 상이하며,

안전성 또한 확보되지 않아

임의적인 오용시 큰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전후 사진은 동경한의원에 실제 내원하신 환자분의 사례로, 

동일 조건에서 일체의 보정 없이 촬영된 원본 사진을

환자분의 동의 하에 게시하였음을 알려 드립니다.


사진촬영일 및 실제 한약 복용 기간

2017.11.25 ~ 2018.08.13 [9개월]


모든 치료는 환자분의 개인 체질, 건강 상태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므로, 의료 기관에 방문하시어

진료를 받아보시기를 권장드립니다.)

동경한의원 강남점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1길 40, 5층

대표번호 02-557-7572
사업자등록번호 490-53-00868 / 대표 유승선

동경한의원 용산역점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95, 래미안용산더센트럴 2층 220호

대표번호 02-790-7572 / 팩스 070-4204-8737
사업자등록번호 467-97-01691 / 대표 김예리

동경한의원 세종점
세종특별자치시 소담3로 8, 힐스테이트 세종리버파크 1층 5호

대표번호 044-865-7573
사업자등록번호 265-09-02398 / 대표 김린

동경한의원 강남점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1길 40, 5층

대표번호 02-557-7572
사업자등록번호 490-53-00868 / 대표 유승선

동경한의원 용산역점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95, 2층 220호

대표번호 02-790-7572 / 팩스 070-4204-8737
사업자등록번호 467-97-01691 / 대표 김예리

동경한의원 세종점
세종특별자치시 소담3로 8, 1층 5호

대표번호 044-865-7573
사업자등록번호 265-09-02398 / 대표 김린

© Dongkyoung All Rights Reserved.